관악구 , 어르신 한의약 건강증진사업 추진

  • 관악구 거주 만 60세 이상 어르신 중 치매, 우울증 선별검사 진행 후 대상자 선정
  • 어르신 정서에 친숙한 전통적인 한의약적 건강증진 프로그램 무료 지원

관악구(구청장 박준희)가 서울시 공모사업 ‘어르신 한의약 건강증진’사업에 선정되어 9월부터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한의약 건강증진사업은 어르신들의 정서에 친숙한 전통적인 한의약적 건강증진 프로그램을 통해 치매 및 우울증을 예방하고, 어르신들의 건강유지 및 증진에 기여하는 사업이다.

구는 서울시 공모에 선정되어 시비 7,500만 원을 확보했고, 8월 중 사업 참여를 신청한 관내 한의원 15개소를 지정한의원으로 선정했다.

관악구에 거주하는 만 60세 이상 어르신 중 인지기능 선별검사 및 우울증 선별검사를 실시하여 위험군으로 판정된 어르신을 대상으로 진행되고, 국민기초생활수급자를 우선 선정한다.

신청방법은 구청 홈페이지(보건소▷새소식)를 통해 본인이 원하는 지정 한의원을 확인하여 방문 또는 유선으로 신청하면 되며, 치매와 우울증 선별검사 진행 후 검사결과에 따라 선정된다.

오는 7일부터 120명을 선착순으로 모집하며, 한의사에 의해 중증도 이상의 치매 또는 우울증으로 진단될 경우는 사업대상에서 제외된다.

치료는 9월 중순부터 11월말까지 진행되며, 최종 대상자로 선정된 어르신은 지정 한의원에서 12~16회의 총명침 시술과 첩약 또는 과립제 형태의 한약 처방을 전액 무료로 받게 된다.

박준희 구청장은 “이번 사업이 어르신들의 치매와 우울증 예방관리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어르신들의 건강한 노후를 위한 다양한 사업을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어르신 한의약 건강증진사업과 관련된 더 자세한 사항은 관악구청 의약과(☎879-7077)로 문의하면 된다.

참고사항 : 광진구 한의약 건강증진사업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