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한의약진흥원, 맥문동 엽록체 게놈 염기서열 완전 해독

한국한의약진흥원 토종한약자원연구팀은 차세대 염기서열 분석(NGS)을 통해 국내에 자생하는 한약재 ‘맥문동’ 기원식물의 염기서열 해독이 완료되었다고 밝혔다.

기원식물 맥문동은 비짜루과에 속하며 전통의학에서 강장·거담·이뇨제로 사용되어 왔고, 최근 연구에서는 항염증, 간 보호, 항암 등에 효능이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해독한 맥문동 엽록체 게놈은 총 129개의 유전자로 이뤄져 있고, 전체 길이는 157,076 bp(베이스페어, 염기개수)에 이르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한국한의약진흥원은 미국 국립생물공학정보센터(NCBI) 세계유전자은행에 엽록체 게놈 염기서열, 암호화된 유전자 정보를 등록했다. 또한 맥문동과 유사한 자원들과의 유전적 다양성과 식물학적 진화과정을 비교 연구한 결과를 국제저널인 Mitochondrial DNA Part B에 게재하였다.

NIKOM
한국한의약진흥재단

한편 한국한의약진흥원은 국내 한약재 중 혼용 우려가 있는 자원을 선정하여 동속자원 및 해외자원을 명확히 구분하고자 감별법 개발 연구를 실시하고 있다.

한국한의약진흥원 이응세 원장은 “나고야의정서 발효에 따라 세계 각국은 생물주권 확보 경쟁이 치열하다”면서, “앞으로 연구범위를 더욱 확대하여 많은 토종 한약자원이 해외에 알려지는 동시에 소중한 우리 한약자원의 주권을 확보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