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한약재 안전 관리 협의체 구성

식품의약품안전처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한약재 품질관리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시도보건환경연구원과 ‘한약재 안전 관리 협의체’를 구성하고 2월 19일 서울시 용산구 소재 서울역 회의실에서 첫 번째 간담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한약재 안전 관련 품질관리 역량 강화 위해 시·도 보건환경연구원과 업무 연계

이번 협의체는 식약처와 시도보건환경연구원이 한약재 품질관리 시험법 교류 등 기술분야 협력을 비롯해 한약재 안전 관리 계획 및 관련 정보를 공유하고자 구성하였다.

간담회 주요내용은 ▲협의체 구성 및 운영계획 논의 ▲한약재 안전 관리 연구사업 결과 공유 및 향후 계획 논의 ▲2019년 한약(생약) 제조·유통관리기본계획 공유 ▲협력사업 발굴 등이다.

식약처는 이번 ‘한약재 안전관리 협의체’를 통해 한약재 안전관리를 위한 역량을 강화하고 업무 효율성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며, 앞으로도 지방자치단체와 협력하여 안전한 한약재가 유통될 수 있도록 안전관리 수준을 높여나가겠다고 밝혔다.

One thought on “식약처, ‘한약재 안전 관리 협의체’ 구성한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